• 즐겨찾기 추가
  • 2020.11.23(월) 13:09
화순군, 2021년도 유기질비료 공급
  • 입력 :
화순군, 2021년도 유기질비료 공급

지역제품 사용 유도, 지역자본 유출 방지·가축분뇨 해결 ‘일거양득’

위종선 기자 flashnews@naver.com
2020년 11월 20일(금) 22:11
화순군청 전경(제공=화순군)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유기질비료 공급 사업과 관련 화순 지역 유기질비료 생산 업체의 점유율 제고를 위해 ‘차등 지원 카드’를 꺼내 들었다.

군은 2021년도 유기질비료 공급 사업에서 화순 지역 업체의 제품을 사용하는 농가는 우대지원하고, 다른 지역 업체의 제품을 사용하는 농가에 대해 차등 지원하기로 했다.

지역에서 생산된 가축분 퇴비 관내 농가 공급 물량은 25%, 유기질비료 포함 전체 공급률은 27%로 전라남도에서 최하위이다.

또 다른 지역 업체의 공급 점유율은 증가하고 있으며, 다른 지역 제품 공급률이 전체 73%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이에 군은 다른 지역 업체의 점유율 증가 등으로 초래된 지역자본 역외 유출을 막고 지역의 축산농가 분뇨 처리 문제까지 함께 해결하기 위해 차등 지원하기로 했다.

현재까지 군은 유기질비료 지원 사업으로 제품에 제한 없이 혼합유박, 혼합유기질, 가축분 퇴비 특등급의 경우 국비 지원금의 100%를 군비로 정액 지원했다.

군은 내년부터 지역 제품 사용 농가는 국비 1000~900원, 군비 1000~900원을 정액 지원한다.

다른 지역 제품 구매 농가는 군비 부담액을 정액분 600~700원(20kg/포)만 지원하고 식량 작물, 친환경, 원예 특작 분야 군비 자체 사업도 참여를 제한하기로 했다.

화순 지역과 전남도 내 생산제품이 없는 가축분 특등급만 다른 지역 제품 구매 농가도 지역 제품 사용 농가와 같은 금액을 지원한다.

이미 담양군, 곡성군 등 다른 시군에서는 지역 제품 사용 농가를 우대지원(타 지역 제품 사용 시 패널티 부여)을 실시하고 있으며 우대지원으로 지역 제품 구매율이 대폭 상승했다.

지역 제품 우대지원으로 지역 생산 제품의 구매율이 높아지면 가축분 퇴비 생산 업체에서도 품질 개선과 생산시설 개선에 재투자해 양질의 퇴비 생산을 하는 등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

2021년도 유기질비료 지원 사업 신청은 오는 12월 8일까지 읍·면사무소에 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관내 생산량이 공급량보다 부족한 실정으로 농가별 전체 신청량 중 일부 물량에 대해서는 도내(전라남도) 제품 신청을 허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종선 기자 flashnews@naver.com        위종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