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임자면, 주거복지 해결 위한 사랑의 봉사활동 펼쳐

  • 즐겨찾기 추가
  • 2019.08.20(화) 18:22
우리동네 이야기
신안군 임자면, 주거복지 해결 위한 사랑의 봉사활동 펼쳐
민관협력을 통한 따뜻한 마음 전달
  • 입력 : 2019. 06.22(토) 19:59
  • 김영주 기자
신안군 민관협력 통한 봉사활동 모습 (제공=신안군 )
신안군 임자면(면장 오양배)는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간 취약계층인 이군(18)의 주거환경개선 지원을 위해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임자면 자원봉사자회, 신안군·임자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신안군 주민복지과 직원 등 20여명이 함께 했다.

그동안 당뇨 질환을 알고 있는 어머니와 어린 두 동생, 아버지와 함께 염전일을 하며 어려운 가정형편 때문에 대학진학을 포기하고 씩씩하게 살아가는 이군(18)은 주위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안타까운 이 군의 사연은 지난 6월 1일 KBS ‘동행’ 소금꽃 필 무렵을 통해 전해졌다.

안타까은 이군의 사연을 전해들은 한국에너지재단과 임자면에서는 도배·장판 교체, 출입문 수리, 단열재 시공 등 대대적인 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했으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한샘에서 생계비지원과 책상, 옷장 등 물품지원이 이루어졌다.

또한 면내 민간사회단체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오랫동안 이 군 집 안팎에 방치되었던 2톤 분량의 쓰레기를 수거 처리했다.

한편 이번 활동은 6월 29일 오후 6시 KBS ‘동행’ 소금꽃 필 무렵 후속편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임자면 자원봉사자회 박숙희(회장)는 “이 군의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니 큰 보람을 느꼈고,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에 적극 동참해 행복한 웃음을 전파 하겠다“고 밝혔다.

오양배 임자면장은 “봉사활동은 도움을 받는 사람보다 봉사를 하는 사람에게 더 큰 기쁨을 주는 것이라며 더불어 사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flashnews@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우리동네 이야기
건강칼럼
미용칼럼
독자기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