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 설치 추진

  • 즐겨찾기 추가
  • 2019.11.16(토) 13:46
순천
순천시,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 설치 추진
유니버설 디자인 도시로서의 첫걸음
  • 입력 : 2019. 08.19(월) 14:08
  • 김향주 기자
순천시는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 설치를 시작했다.
순천시(시장 허석)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의 편의증진과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예방을 위한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싸인볼)’설치를 시작했다.

지난 16일 시청사 민원인 주차장 설치를 시작으로 읍·면·동행정복지센터, 공영주차장 84개소 240면의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을 8월말까지 설치하고, 순천시 관내 공공기관, 집합건물, 공동주택 등은 우선 신청을 받아 순천시 전역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순천형 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설치는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차량이 늘어남에 따라 야간이나 원거리에서 장애인주차구역의 식별성을 높여 장애인의 편의를 증진하겠다는 취지다.

시는 장애인·노인·시민 등 모두가 편리한 유니버설 디자인 도시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시민과 함께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장애인전용주차구역 표식’은 지난 7월 시민 설문을 통해 선정된 디자인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이번에 설치되는 표식은 경고금지를 의미하는 적색과 숭고정직을 의미하는 백색을 사용하여 장애인주차구역에 대한 식별성을 높였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순천에서 시작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사업들이 전국적으로 확대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향주 기자 flashnews@naver.com        김향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