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추석맞이 수도권 직거래장터 운영

  • 즐겨찾기 추가
  • 2019.09.17(화) 15:48
진도
진도군, 추석맞이 수도권 직거래장터 운영
오는 9월 7일까지 용인시 죽전1동·고양시 성사1동 등 수도권 일원에서 농수산물 판매
  • 입력 : 2019. 08.29(목) 18:46
  • 위종선 기자
진도군이 추석을 맞이해 수도권에서 직거래장터를 운영하고 있다.(제공=진도군청)

진도군(군수 이동진)이 한가위를 맞아 수도권 일원에서 진도아리랑 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오는 9월 7일까지 운영한다.

군은 보배섬 진도 청정 농수산물 소비촉진과 적극적인 홍보를 위해 지난 28일부터 용인시 죽전1동·고양시 성사1동 일원에서 김, 미역, 반 건조생선, 홍주, 울금, 구기자 등 50여종의 청정 농수특산물을 특별 판매하고 있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진도 군수가 품질을 보증하는 농수특산물로서 생산자가 직접 물건을 가져와 판매해 유통 과정이 축소된 만큼 가격도 저렴하다.

특히 다양하면서도 품질이 우수한 진도 농수특산물을 수도권 지역에 대대적으로 홍보하는 등 농수특산물 판로 확보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행사 기간 동안 특산품·관광·투자유치 등 진도군 홍보부스, 특산품 시식·시음과 사은품 증정 등도 진행하고 있다.

작년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 실적이 6억 8000만 원이며, 진도군은 올해 8억 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제마케팅과 관계자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실시하는 ‘진도 농수특산물 직거래 장터’를 방문하면 청정 진도 농수산물을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진도군은 지난 14일 서울 코엑스에서 한가위 명절 선물전을 4일간 개최했으며, 지난 15일부터 28일까지 농협하나로 마트 창동점에서 농수특산품 판매전을 개최했다.

위종선 기자 flashnews@naver.com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