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국내 유일 ‘개구리생태공원’ 개관식

  • 즐겨찾기 추가
  • 2019.10.20(일) 18:07
담양
담양군, 국내 유일 ‘개구리생태공원’ 개관식
100억 원 들여 온실 생태관·전시관 등 시설 갖춰 환경 관련 전시실 등 에코센터도 개관
  • 입력 : 2019. 09.28(토) 16:56
  • 백준하 기자
담양군이 개구리생태공원을 개관했다.(제공=담양군청)

담양군(군수 최형식)이 국내 최초로 개구리를 주제로 한 개구리생태공원 문을 열었다.

군은 지난 27일 생물 다양성 보전과 생태환경체험교육장으로서의 기능을 하게 될 개구리생태공원과 에코센터를 완공해 개관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관한 개구리생태공원은 국내 유일의 개구리를 테마로 한 생태공원으로 1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살아있는 개구리를 관찰할 수 있는 온실생태관과 전시관, 사육실 등으로 조성됐다.

특히 건물 외부를 담양의 상징인 대나무 제품을 형상화하고 내부 소재도 최대한 대나무 소재를 많이 활용했으며, 신재생에너지인 지열을 이용하는 친환경 건축물로 조성해 ‘생태도시 담양’의 느낌을 담아냈다.

또 개구리생태공원과 연계해 설치한 에코센터는 총 24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환경에 관한 기획·상설전시실, 교육실, 무인카페, 어린이 도서관 등을 갖췄다.

최형식 군수는 “개구리생태공원과 에코센터는 생태관광과 교육을 함께 할 수 있는 시설로 앞으로 올바른 체험 교육 문화 조성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거점시설이 될 것이다”며 “군민과 관광객의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백준하 기자 flashnews@naver.com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