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코레일 전국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 참가

  • 즐겨찾기 추가
  • 2019.11.16(토) 13:46
광양
광양시, 코레일 전국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 참가
기차여행의 출발지이자 종착지인 용산역에서 여심(旅心) 공략
  • 입력 : 2019. 10.23(수) 17:11
  • 백준하 기자
광양시가 용산역에서 코레일 릴레이 홍보를 위해 제작한 현수막(제공=광양시)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오는 28일 용산역 맞이방에서 열리는 ‘코레일 전국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에 참가해 ‘광양관광의 달’을 비롯한 시 주요관광자원 홍보에 나선다.

시는 전라선 철도와 연계한 여행상품 개발과 활성화를 위해 기차여행의 출발지이자 종착지인 용산역에 광양 홍보테이블을 펼치고 여심(旅心)을 공략하기 위해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홍보한다.

또 시 승격 30주년을 맞는 올해를 시민이 주도하는 광양관광 도약 원년으로 선포하고, 10월 한 달을 문화와 이벤트가 가득한 광양관광의 달로 운영하며, 광양관광이 주목 받고 있는 시점에서 홍보에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한 전략이다.

‘코레일 전국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은 코레일이 국내관광 활성화를 꾀하기 위해 마련한 프로그램으로 기차연계상품 운영이 가능한 20개 지자체가 관광명소 및 지역특산물 홍보테이블을 2일씩 릴레이에 방식으로 운영한다.

시는 백운산자연휴양림, 느랭이골 자연리조트 등 가을여행의 핫플레이스를 중심으로 윤동주 유고보존 정병욱가옥, 매천황현생가 및 역사공원 등 광양의 역사와 숨결이 살아있는 장소들을 적극 홍보한다.

특히 낭만적이고 감성적인 코스로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광양햇빛시티투어를 중점적으로 알리고 망덕가을전어, 광양불고기, 광양닭숯불구이, 섬진강 재첩회 등 광양만의 특별한 맛으로 가을 여행자 입맛을 사로잡는다는 전략이다.

또 홍보물 배부 및 관광 상담과 함께 특산품 시식 등 다양한 이벤트로 여행자들의 흥미를 이끌어 실질적인 방문으로 이어지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이화엽 관광과장은 “철도를 이용한 여행객들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트렌드에 맞춰 코레일과 연계한 철도여행상품을 다양하게 개발해 자유여행객을 적극 유치할 계획이다”며 “여행을 떠나는 곳이자 돌아오는 곳인 용산역에서 다음 여행지로 광양이 선택될 수 있도록 광양의 매력을 한껏 발산하겠다”고 밝혔다.

백준하 기자 flashnews@naver.com        백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