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서측배후단지 입주기업 선정

  • 즐겨찾기 추가
  • 2020.11.23(월) 13:09
경제
여수광양항만공사, 서측배후단지 입주기업 선정
세양GLC, ㈜더원로지스, 태웅글로벌㈜ 3개사로 13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 창출
  • 입력 : 2020. 11.02(월) 20:36
  • 함형래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 전경(제공=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는 광양항 서측배후단지 입주기업 모집 결과 우선협상대상자로 세양GLC, ㈜더원로지스, 태웅글로벌㈜ 3개사를 선정했다.

공사는 항만배후단지 내 신규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지난 9월부터 모집공고 및 설명회를 진행한 바 있다.

이번에 선정된 3개 입주기업이 본격 운영에 들어가면 연간 5만TEU 이상의 물동량 창출 및 13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광양항 항만배후단지는 컨테이너부두와 인접한 자유무역지역으로서 광양항 컨테이너화물의 20% 이상이 경유하는 물류의 중심기지 역할을 하고 있다.

또 항만배후단지 입주기업은 최대 50년간 저렴한 임대료(기본임대료 258원/㎡·월, 우대임대료 129원/㎡·월)와 함께 지방세 등 각종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항만ㆍ물류업계의 어려움이 커지는 상황에서도 여수광양항에 대한 관심 덕분에 성공적으로 입주기업 모집을 진행할 수 있었다”며 “배후단지 추가 확보를 통해 신규 화물 및 일자리 창출에도 앞장 서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공사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함형래 기자 flashnews@naver.com        함형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