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특별교부세 13억 확보

  • 즐겨찾기 추가
  • 2021.08.01(일) 17:45
영암
영암군,특별교부세 13억 확보
현안사업 추진 탄력, 주민안전과 복지향상 기대
  • 입력 : 2021. 06.30(수) 17:07
  • 김영주 기자
영암군청 전경[사진=영암군]

영암군(전동평 군수)은 지역 주요 현안문제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 13억 원을 추가 확보해 상반기 22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로부터 확정된 영암군 주요 사업으로는 지역현안 분야 대불주거단지~삼호소재지간(중로1-230호선) 도로 개설 공사 10억 원, 재난안전 분야 마을방범 통합영상관제시스템 구축 3억 원이다.

이번 확정사업은 영암군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는 군민의 편의와 안전을 지속가능하게 발전시킬 수 있는 촉매제로써의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할 것이다.

특히 대불국가산업단지내 주거단지의 대단위 아파트 신축으로 인한 입주민(2천 200세대) 증가로 차량통행 및 주민 이동 불편을 개선한다.

또 마을방범 취약지역에 CCTV 확대 설치를 통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함으로써 안전사고와 범죄를 사전 예방함으로써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전동평 군수는“이번 성과는 군민의 생명과 안전에 직결되는 지역 현안문제해결을 위해 지역구 국회의원(서삼석 의원)과 긴밀한 상호 협조로 이루어낸 성과다”며 “앞으로도 영암군민의 삶의 질을 향상과 복지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flashnews@naver.com        김영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최신뉴스